회원 로그인 창

  • 독서교육종합지원
    시스템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나는 늘 잘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나는 늘 잘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김현철 저 | 팬덤북스

출간일
2016-01-26
파일형태
ePub
용량
680 K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5,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잘하지 않아도
잘못 선택해도
내 인생은 쉽게 끝장나지 않는다!”


- 뭐든지 잘해야 하는 사회에 만연한 보편적인 강박 성향을 분석하다!

저자는 책을 통해 바로 현재 대한민국의 강박 성향을 진단한다. 예를 들어, 예능 프로그램에 적용된 강박 성향에 대한 분석이 그것이다. 저자는 몇 해 전 방송되었던 예능 프로그램 [나는 가수다 시즌 1]과 같은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과 [개그콘서트]의 ‘애정남’과 같은 코너가 인기를 끌 수밖에 없는 한국인 특유의 강박 성향에 주목한다. 프로 의식과 자존심이 짓밟혀도 당사자인 내가 그 조건에 동의하고 원하는 수요가 있다면, 가슴에 크게 남을 정서적 상처쯤은 문제 삼지 않아야 한다는 잔인한 암묵적 동의, 그것은 잔인해도 원리원칙이라면 무조건 지켜야 한다는 강박 성향과 애매한 걸 싫어하면서도 애매한 상황에 자주 빠져드는 한국인 특유의 강박 성향이라고 지적한다.

이외에도 살아가면서 우리가 집착하면서 허무하게 좇고 있는 것들, 성공과 리더십, 스펙, 돈, 예의뿐만 아니라 한국인들에게 특히나 예민한 정의와 원리원칙, 청결 그리고 누구보다 완벽해지고 싶고 누구보다 우월해지고 싶은 욕구의 무의식적인 의미와 강박의 관계를 24가지의 키워드로 구성해 불편한 생각과 행동, 그리고 ‘반드시~ 해야 한다’란 생각에서 조금이나마 자유로워질 수 있도록 안내하고 있다.

저자소개

환멸을 삶의 에너지로 삼고, 사랑으로 하루하루를 버티며, 남는 시간은 거의 널브러져 자는 B급 감성의 마음 따뜻한 정신과 의사이다. 정신건강의학과 ‘공감과 성장’ 원장. 경북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한림대학병원에서 정신과 전문의 자격을 취득했다. 대구 수성구정신건강증진센터장, 대구지방검찰청 서부지청 수사심의위원, 대동병원 진료과장을 지냈으며, EMDR 공인 치료사 자격을 취득했다. 현재, 대한우울조울병학회, 대한노인정신의학회, 대한정신건강의학회, 국제자기심리학회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특히 모든 정신 증상은 가면을 쓰고 있을 뿐, 성장의 메시지를 담고 있다고 믿는 저자는 2011년 MBC 라디오 <김어준의 뭔가 색다른 상담소>를 시작으로 MBC 라디오 , KBS TV <스펀지>, KBS 라디오 <신성원의 문화읽기>에서 촌철살인 심리 상담으로 실존주의와 염세주의를 넘나드는 일상의 철학을 전파해 왔다. 또한 <무한도전>, <세바퀴> 등 브라운관에도 뜬금없이 출몰하여 저렴한 상담의 한계를 확실히 보여주고 있다. 현재는 MBC 라디오 〈두 시의 데이트 주영훈입니다>와 〈굿모닝 FM 서현진입니다>, 그리고 MBC 시사 프로그램 〈이야기 속 이야기 사사현>과 MBN 〈황금알>에서 누구나 한번쯤은 겪어 봤을 고민들에 대한 해결책을 특유의 입담으로 속 시원하게 풀어내며 ‘온 국민 멘붕 방지’에 힘쓰고 있다. 현재 <두 시의 데이트 박경림입니다> <윤하의 별이 빛나는 밤에>를 통해 가슴 따뜻한 상담을 이어가고 있다.

지은 책으로 『아무도 울지 않는 연애는 없다』, 『불안하니까 사람이다』, 『우리가 매일 끌어안고 사는 강박』, 『울랄라 심리카페』, 『심리학이 나에 대해 말해줄 수 있는 것들』, 『세상을 여행하는 초심자를 위한 안내서』가 있다.

목차

프롤로그 - 우리 사회를 휘감고 있는 강박의 불편한 진실

part 1. 나는 늘 잘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완벽함 :모든 것을 빈틈없이 조절하려는 통제력
-우월감 : 열등감을 느끼지 않으려는 노력
-정의 : 옳다고 하기엔 너무나도 잔인한 원리 원칙
-지배관념 : 우리를 아프게 얽매는 확고한 믿음
-우유부단 :확실한 것만을 추구하려는 내면의 욕구
-애매함 : 이율배반적인 가치관이 만들어놓은 늪
-멘붕 : 무의식에 자리 잡은 공포와의 만남

part 2. 나는 세상의 모든 것을 통제해야 한다

-청결 : 죄를 사하기 위한 욕구
-구속 : 스스로 가둬둔 감정의 굴레
-관계: 통제력을 향한 끝없는 갈망
-돈과 예의 : 감정을 격리하는 사람들이 집착하는 것
-스펙 쌓기 : 초인적인 힘을 느끼기 위한 몸부림
-시간 강박: 미래에 대한 패배감을 부정하는

part 3. 나는 항상 전지전능해야만 한다

-성공 : 과거에 해결하지 못한 패배감의 보상
-리더십 : 완벽을 향한 지나친 정복욕
-숫자 중독: 시간을 끌게 만드는 생각
-게임: 현실에서 자기 확장을 회피하는 수단
-트위터 : 내면의 결핍을 메우는 공간
-착취: 엄마와의 끝나지 않은 공생

part 4. 나는 항상 완벽해야 한다

-혐오 : 상대방을 공감할 수 없게 하는
-사진 : 왜곡된 현실을 부추기는 반쪽짜리 진실
-악습 : 반복되는 정서폭력
-비난 : 진솔한 감정을 느끼지 못하게 하는
-목표 : 변하지 않는 목표는 강박적 자해

에필로그 - 불확실한 것까지 통제하려는 건 교만이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