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독서교육종합지원
    시스템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세상에서 가장 비싼 그림 100(특별판)


 세상에서 가장 비싼 그림 100(특별판)

이규현 | 알프레드

출간일
2015-01-12
파일형태
ePub
용량
18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5,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세상에서 가장 비싼 그림 1위부터 100위까지!

『세상에서 가장 비싼 그림 100』은 미술품 거래 역사상 가장 비싼 그림 100점을 1위부터 100위까지 순위대로 정리하여 각 작품의 예술사적 가치와 비싼 이유를 흥미진진하게 풀어낸 책이다. 거래 가격 2억 5000만 달러(약 2600억)로 1위를 차지한 폴 세잔의 ‘카드놀이 하는 사람들’을 비롯하여 피카소, 렘브란트, 반 고흐, 클림트, 뭉크 등 미술 역사의 한 획의 그은 거장들의 작품들이 모두 실려 있다. 가격의 순위가 미술 작품의 가치를 대변하는 것은 아니나 예술 작품을 조금 더 흥미롭게 살펴보기 위한 기준일 뿐 모두 중요 작품인 것은 변함이 없다.

이 책에 실린 작품들은 개인이 소장하고 있는 가장 가치 있고 중요한 작품들로 대중에 공개될 가능성이 낮은 그림들이 수록되어 이 책이 아니면 볼 수 없는 작품들이 다수이다. 1위의 폴 세잔의 ‘카드놀이 하는 사람들’은 세잔의 카드놀이 하는 사람들 시리즈 중 유일하게 개인이 소장한 작품으로 뉴욕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이 ‘폴 세잔 특별전’으로 전시하고 싶었으나 소장자인 엠비리코스가 대여해 주지 않아 흑백 사진으로 대체해야 했다. 이 밖에 에드바르 뭉크의 ‘절규’(7위), 피에르 오귀스트 르누아르의 ‘물랭 드 라 갈레트’(26위) 와 재스퍼 존스의 ‘깃발’(8위) 은 익숙하지만 우리가 알고 있는 그 그림이 아니다. 실제 그림을 본 사람은 극소수에 불과하면 이러한 그림들을 이 책을 통해 한 곳에서 만날 수 있다.

저자소개


저자 : 이규현
저자 이규현은 미술에 대한 전문적 지식과 미술 시장에 대한 현장 경험을 동시에 갖춘 국내의 몇 안 되는 미술 전문가 중 한 사람으로 《조선일보》 미술 담당 기자를 거쳐 아트 마케팅 회사인 이앤아트(www.enart.kr)를 설립하여 미술 전시 기획과 홍보, 아트 마케팅 컨설팅을 하고 있다. 연세대학교 국문과를 졸업하고 중앙대 예술대학원 박물관미술관학과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다. 세계적인 경매 회사 크리스티가 설립한 뉴욕 크리스티 에듀케이션의 현대 미술, 미술품 감정, 미술 시장에 관한 대학원 과정(Advanced Certificate)을 졸업했고, 뉴욕 포댐 대학교(Fordham University) 경영대학원에서 마케팅으로 경영학 석사 학위(MBA)를 받았다. 1997년 조선일보사에 입사하여 사회부 기자를 거쳐 2005년부터 미술 담당 기자로 일했다. 사회부 기자로 경찰서를 출입하던 시절에 새벽 4시까지 야근하면 다음 날 오전은 비번이었는데, 그때를 틈타 각종 미술 전시회를 쫓아다니며 《주간조선》에 미술 칼럼을 썼을 만큼 ‘미술광’이었다. 그런 유난함 덕분에 문화부로 자리를 옮겨 미술 담당 기자가 되었다. 미술도 출판, 영화, 공연처럼 사고파는 시장이 존재하는 게 당연하다는 믿음으로 꾸준히 미술 시장을 누볐다. 이규현은 일간지 미술 면에 돈이 오가는 미술 경매 시장을 처음으로 보도하기도 했다. 당시에는 예술적 가치를 상업적인 잣대로 평가하려 든다는 비판을 받았지만, 점차 미술 작품과 시장은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라는 생각이 공감을 얻게 되었다. 2008년 본격적으로 미술계에 뛰어들어 전시 기획과 아트 마케팅 전문가로 변신했다. 2006년에 저서 《그림쇼핑》으로 관훈클럽이 수여하는 ‘신영언론기금’을 받았고, 2008년 삼성언론재단이 수여하는 ‘삼성언론상’을 공동 수상했으며, 같은 해에 월간지 《아트인컬처》가 선정한 ‘신한국 미술 파워 100인’에 뽑혔다. 또한 《조선일보》, 《월간조선》, 《한국경제신문》, 《럭스맨》 등에 미술 칼럼을 연재했고 여러 권의 미술 전문 책을 썼다. 저서로 《그림쇼핑 : 조선일보 이규현 기자의 사서 보는 그림 이야기》, 《그림쇼핑2 : 나만의 컬렉션을 위한 첫걸음》,《안녕하세요? 예술가씨!: 현대 미술작가 20인의 작업실 들여다보기》, 《미술 경매 이야기》 등이 있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