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 독서교육종합지원
    시스템에서 로그인
    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잘 찍은 사진 한 장


잘 찍은 사진 한 장

윤광준 저 | 웅진지식하우스

출간일
2012-12-12
파일형태
ePub
용량
7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5, 대출0, 예약중0
전자책 프로그램이 정상적으로 설치가 안되시나요?전자책 프로그램 수동 설치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전 국민의 사진 멘토가 전하는 사진 찍기의 정석!
그리고 그의 사진에 담긴 인생의 메시지!


사진 책으로는 이례적으로 종합 베스트셀러에 올랐던 책이 10년의 세월을 반영하여 개정판이 출간되었다. 사진을 전면 교체하고, 기술 변화에 발맞춰 디지털 카메라를 중심으로 한 사진 잘 찍는 기술에 관해 상세히 설명하였다. 거기에 '잘 찍는 사진'에 대한 노하우와 애티튜드도 개정판임에도 그대로 살려 담았다. 이미 사진을 찍는 이들에게 소문이 난 저자의 ‘백문이 불여일찍’론(백가지 이론적 지식보다 한 번 찍어보는 것이 낫다)도 고스란히 담았다.

10년이란 세월이 지나면서 수동카메라에서 자동카메라로, 다시 디지털카메라로 진화하였다. 그런데도 카메라 조작은 갈수록 쉬워졌는데 왜 여전히 사진 찍기는 어려운 것일까? 기술은 여전히 진보하고 있지만 사람들은 자신의 사진에 만족하지 못한다. '어떻게 하면 사진을 잘 찍을 수 있나요?'라는 질문에 저자는 ‘많이 찍고 많이 보아라’라고 대답한다. 사진은 카메라가 아니라 '사람'이 찍기 때문이다. 또한, 사진을 잘 찍으려면 무엇을 찍어야 하는가도 많은 사람들이 고민하는 것 중 하나다. 막연하게 멋있는 풍경, 그럴듯한 연출 컷을 찍겠다는 생각은 버려야 한다. 작고 소박하지만 자신의 이야기나 관심사를 표현하는 것부터 차근차근 시작하는 것이 좋다. 특정한 테마를 만들어보거나, 자신의 삶과 일상을 꾸준히 기록하는 등의 노력이 의미 있는 사진을 만들어준다.

이밖에도 디지털카메라로 즐겁고 재미있는 사진 놀이를 할 수 있는 그의 사진론과 인생론이 가득하다. 자유롭게 하고 싶은 대로 찍고 즐겨야 비로소 나만의 스타일을 갖춘 잘 찍은 사진이 만들어진다는 그의 사진론을 따라 찍다보면 어느 새 나만의 사진작품집이 생길 것이다. 이것은 저자가 가지고 있는 삶에 대한 신념과도 그대로 통한다. 재미있게 사는 것을 신조로 삼아 놀이와 작업의 경계를 나누지 않는 작가로 소문난 그의 인생론은 ‘멋진 사진이 멋진 인생’이라는 이 책의 메시지에 고스란히 담겨 있다. 그래서일까. 이 책이 사랑받는 이유는 사진을 찍는 기술을 알려주는 것이 아니라 사진이 우리의 삶에서 어떤 의미를 지니는지, 또 잘 사는 삶이란 무엇인지에 대한 자세를 끊임없이 환기시켜주기 때문일 것이다.

저자소개

사진가이자 오디오 칼럼니스트로 알려진 그는 강원도 횡성에서 태어났다. 중앙대학교 사진학과를 졸업하고 월간 '마당'과 '객석'의 사진기자를 거쳐 웅진출판에서 사진부장을 지냈다. 여기까지가 인생의 1막이었다. 하고 싶은 일을 하며 얻는 행복을 더 키우기 위해 1996년 직장을 그만두고 인생의 2막을 맞이한다. 자칭 '베짱이형 인간'인 그는 사물에 대한 체험과 취향에 대한 지식을 새로운 스타일의 예술 에세이로 세상에 선보였다. 30여 년간 쌓은 구체적인 촬영 노하우를 전하는 『잘 찍은 사진 한 장』을 비롯, 『윤광준의 생활명품산책』,『아름다운 디카 세상』,『내 인생의 친구』,『찰칵, 짜릿한 순간』,『소리의 황홀』 등을 펴냈다.

윤광준이라는 사진작가를 널리 알린 건 2002년 출간된 『잘 찍은 사진 한 장』이었다. 이 책이 예술 분야로는 드물게 베스트셀러가 될 수 있었던 것은 디지털 카메라 가이드북에 대한 독자들의 열망을 비교적 일찍 알아차리고 독자들이 편하게 읽을 수 있으면서도 접근이 용이하도록 그에 맞는 형태를 갖췄기 때문이다. 이 책으로 인해 윤광준은 디지털 카메라 마니아 사이에서 ‘형님 중의 형님’으로 통하는 인물이 되었다.

또한 『윤광준의 생활명품』에서 그는 물건 소유욕이 강하고 트렌드에 민감한 현대인들에게 다시 한번 길잡이 역할을 자처한다. 시간과 발품을 팔아서라도 마음에 드는 물건을 반드시 구하고 오랜 시간에 걸쳐 제대로 사용할 수 있도록 가이드를 주고 있는 것이다. 자신이 사용했던 물건들 중 시간이 흐를수록 가치와 쓸모를 더한 것들만 추리며, 글을 통해 물건에도 격이 있다는 것, 명품을 사려 하지 말고 명품 인간이 되라는 충고, 물건 이면에 담긴 인간의 고뇌 등을 전하고 있다.

현재 성결대학교 겸임교수로 있는 그는 초기의 명작 탄노이 오토그래프를 애장품 1호로 꼽는, 1977년부터 오디오 편력을 이어오고 있는 오디오 마니아이기도 하다.

목차

추천의 글: 사진 잘 찍는 법이 인생 잘 사는 법이다
책머리에: 10년의 의미를 헤아리며

1부: 멋진 사진은 바로 멋진 인생이다
사랑하면 알게 되고 알면 보이나니 :‘백문이불여일찍’論
해야 할 짓, 하지 말아야 할 짓 : 사진 감상이 필요한 이유
카메라가 아니라 사람이 사진 찍는다 : 사진 잘 찍는 지름길
우연과 필연 : 장소와 시간의 선택
참새는 M-16 소총으로 잡아야 제맛? : 카메라 성능의 진실
사진은 알지 못하는 속내까지 담는다 : 사진으로 나를 표현하기
사진답게 찍으면 예술이 된다 : 촬영 대상을 찾는 법
다가서는 거리가 성패를 좌우한다 : 사람 사진 찍을 때
왜 생각한 대로 찍히지 않을까? : 눈과 렌즈의 차이
생명이 담긴 알 : 한계를 뛰어넘고 싶다면
여자들에게 : 사진과 창조적 삶
바보 같은 년 : 아름다움을 저장하는 법

2부: 찍는 이와 카메라가 편안해지려면
볼펜과 카메라의 대차대조표 : 사진 찍기의 비용
신기루를 오아시스로 만드는 법 : 찍은 사진 즐기기
선학의 발자국은 후학의 길 : 나의 사진 멘토
카메라와 오디오와 자동차 : 카메라 선택의 기준
필요한 카메라를 분류해 보면 : 크기와 스펙
O양의 이야기 : 생동감 있는 사진을 찍으려면
보석만큼 비싼 데는 이유가 있다 : 독일제 렌즈 vs 일본제 렌즈
너의 진실을 보여줘! : 나만의 스타일 만들기
빛 그리고 그림자 : 조명의 위력
동신 형! 제발 자동 노출로 사진 찍으세요 : A, S, P 모드의 충고
내가 얼마나 낮아질 수 있느냐 하면 : 새의 시선, 벌레의 시선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4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